Award2017 네티즌 심사

ADZINE

광고논평 광고논평 광고리뷰 제작후기






알바천국 : 칭찬 편
작성자: DUSWLS9895

 

알바천국 광고에서 부터 시작하는 서로를 배려하는 삶까지

 


요즈음 눈에 띄는 광고를 꼽자면 단연코 알바천국의 광고를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알바천국이 수많은 알바생들의 설움을 대변해주는 광고로 시작해서 사업자들의 불만 쇄도에도 불구하고 잃어버린 권리를 수면위로 끌어올렸다는 점에서 큰 파장을 불러일으킨 것이다. 현 대한민국에는 때로는 누군가의 딸이며 때로는 누군가의 아들일 수도 있는 수많은 알바생들이 밤낮의 구분 없이 청춘을 불태우고 있으며 큰 어려움 없이 찾을 수 있는 알바생의 존재로 인해 그 과정에서 사업자들의 갑 질은 자연스레 퍼질 수밖에 없었다. 당연함에도 얻을 수 없는 권리와 불이익을 당함에도 필요에 의해 일자리를 찾는 알바생들은 굴복할 수밖에 없었던 것이다. 게다가 스스로의 권리를 찾기에는 다소 복잡한 절차와 과정이 선뜻 나서지 못하게 만든 것이 사실이다.

이번 알바천국은 칭찬 시리즈의 주제로서 오랫동안 아르바이트를 경험해온 사람들도 생소한 주휴 수당이라는 근로자의 당연한 권리를 내세웠다. 주휴 수당은 주 15시간 이상 개근하면 받을 수 있는 수당으로 알지 못하고 본인도 모르게 손해를 받은 사람들이 상당할 것이다. 물론 이 생소한 단어는 사장님들에게도 익숙지는 안은 개념이며 이러한 부분의 개선을 위해 알바천국이 주휴수당 관련 제보를 받으며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알바천국 사이트 에서는 주휴수당 지급 채용관의 챕터가 따로 존재하며 눈치 보지 않고 당당하게 주휴 수당을 받을 수 있는 채용공고만을 모아놓았다.

이 외에도 ‘열심히 달려온 알바를 위해 “수고하세요.”한마디 건네주세요.’와 같이 사소하지만 알배생들의 애환을 익살스럽게 풀어낸 광고부터 시작해서 그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감동을 주는 광고까지 폭넓게 그 종류와 감정의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다. 알바천국 광고는 사람들의 공감을 얻음과 동시에 나아가 그동안 묻혀있던 알바 비리들을 파해쳐 볼 수 있게 하였다. 주휴수당부터 최저임금 미보장 등 아르바이트 시장 전반에 존재하는 고질적인 병폐가 수면에 드러난 것이다. 알바천국의 설문조사에 의하면 주휴수당을 받은 이들은 37.6%에 불가하며 많은 업체들이 애초에 근무시간을 15시간미만으로 설정해 주휴수당 지급을 피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이외에도 아르바이트 시장의 문제는 최저임금을 받지 못하는 노동자들과 인격 모독과 외모 비하까지 심각한 현실을 보여준다.

알바천국은 단순한 문제제기를 넘어 실질적 솔루션을 제공하였으며 알바생 배려 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성의 광고를 시리즈 식으로 선보이고 있다. 이러한 과정이 있기 전까지 알바생들이 그들의 고충을 털어 놓는 곳은 그들의 지인과 소셜 미디어였다. 소셜 미디어에 한번 사연이 올라오기 시작하면서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었고 결국 알바 채용사이트인 알바천국의 특성에 맞추어 피고용인을 위한 광고가 제작된 것이 아닐까 싶다. 무분별하게 특정되어지지 않은 다수의 사람들이 시청하는 광고의 특성상 사람들의 인식도 서서히 바뀌어가며 비록 고용인들의 입맛에 맞지는 않지만 적어도 본인도 모르게 알바생들을 상처 주던 행동을 하던 고객들의 인식은 조금이나마 바뀔 수 있지 않을 까하는 바램이 있다. 또한 고용인, 고용주의 기본적인 권리가 지켜지도록 하고, 알바생들이 존중 받고 일할 수 있는 문화와 분위기가 형성되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해당 기사 CF 상세정보 보기


이전글
쉐보레 크루즈 2016-12-18
광고에는 사회속에서 다양한 처음의 순간들을 보여준다. 여행, 독립, 첫 출근과 승진, 연인과의 첫키스 등에서의 처음이 나오고 `당신의 처음에 늘 힘이 되어준 크루즈`라는 카피가 더해진다. 광고 처음부터 나온 처음의 순간들때문에 자연스럽게 타깃이 누구인지 한 눈에 파악이 된다.
첫 출근을 하고 독립을 하며 사회에 발을 내딛기 시작하는 사회초년생에게 `My 1st identity`라는 새 슬로건으로 처음을 함께 하겠다는 메시지를 던진다....
다음글
삼성 갤럭시 노트 7 2016-12-08
먼저 갤럭시 노트 7 광고영상의 장점을 보자면, 첫째 주 타겟층을 잘 잡았다는 것이다. 모든 제품을 마케팅할 때 제일 중요한 요소 중 하나는 주 타겟층을 누구로 잡을 것인가인데 많은 광고들이 그 중요한 요소를 빼먹고 광고를 만드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번 갤럭시 노트 7의 광고는 정확히 `회사원 (20대 ~ 30대 정도)이라는 주 소비자 타겟층을 선정하고 그에 맞게 회사원의........

국내CF

해외C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