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1 AD PORTAL - www.tvcf.co.kr

ADZINE

광고논평 광고논평 광고리뷰 제작후기






정관장 홍삼정 에브리타임 : 카약 편
작성자: JIHUNGOD2

건강만이 목적은 아니다


건강 식품광고의 고정관념을 깨다

보통 건강식품 하면 몸 어딘가의 효능과 기능을 찾게 된다. 그래서 건강 식품광고도 역시 어디에 좋은지 제품의 효능을 알려주고 싶어 할 것이다. 하지만 이 광고에선 정관장의 효능과 기능을 알려주는 건강이 관련된 내용이 아닌 다른 것을 보여주었다. 그것은 바로 ‘진짜 나를 찾아라’라는 새로운 목표와 이상을 부여해 20~30대의 건강을 생각하기엔 거리가 있는 대상에게 진짜 나를 찾고 싶다는 생각을 들게 했다. 이 점 때문에 뻔하지 않은 색다른 건강 식품광고가 되었다.

트렌디 하고 임팩트 있는 광고

광고에서 정관장 에브리타임을 1포 하며 저녁의 삶을 위해 퇴근하는 장면을 애니메이션의 한 장면인 일명 ‘이누야샤 퇴사 짤’ 이라는 SNS에서 인기 있고 유명한 짤을 패러디하면서 재미와 강한 임팩트를 주면서 동시에 정관장이 주는 에너지를 잘 보여주었다. 이 효과로 각종 SNS에서 “이누야샤 퇴사 짤 패러디한 정해인”이라는 제목으로 많은 글이 올라와 있는 걸 확인했다. 이걸로 광고를 보는 느낌이 아닌 재미있는 영상을 보는 느낌으로 보게 된다. 온라인에서 영상을 볼 때 광고를 봐오면서 광고에 대해 부정적인 이미지가 있을 수 있는데 이렇게 광고를 재미있는 영상처럼 찾아보게 되는 건 정말 좋은 점이다.

정관장 에브리타임을 먹은 사람과 안 먹은 사람의 차이

광고에서 정관장을 먹은 사람과 안 먹은 사람의 차이를 두었다. 정관장을 먹고 저녁의 삶을 위해 퇴근하는 정해인과 퇴근할 힘도 없다던 직장 동료가 정해인에게 정관장을 받고 “오늘은 아직 끝나지 않았어”라며 저녁의 삶을 준비하는 것을 볼 수 있다. 이 장면으로 정관장을 먹으면 저녁의 삶이 달라지는 듯이 제품의 효과를 확연하게 알려준다.

진짜 나를 위해 1포 하라

정해인이 저녁의 삶을 위해 퇴근 후 한강 카누를 즐기는 장면을 보여주며 ‘진짜 나를 위해 1포 하라’라는 카피가 나온다. 이 카피를 보고 나도 퇴근 후의 삶을 즐기고 싶다는 생각을 하며 일에 지쳐 진짜 나를 잃어버린 현대인들에게 강한 자극을 줄 것이다.

이 광고의 핵심은 임팩트 있는 패러디와 건강이 목적이 아닌 ‘진짜 나를 찾아라’라는 새로운 목표와 ‘진짜 나를 위해 1포 하라’라는 카피 이3가지이다. 타겟층에 맞는 적절한 장면과 좋은 카피로 기억에 남는 좋은 광고였다.



해당 기사 CF 상세정보 보기


이전글
오로나민C광고의 중독적인 CM송 2019-05-30
오로나민C는 일본의 오츠카 제약이 1965년 생산하기 시작하여 2015년부터 동아오츠카의 라이센스로 대한민국에서 판매되고 있는 비타민 드링크이다. 오로나민C는 다른 비타민 음료와는 다르게 지렛대의 원리를 적용한 새로운 방식의 안전 마개로 한 번에 분리되는 원터치 캡이라는 특징을 가지고 있어 안전하고 쉽게 개봉할 수 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런 특징을 살려 오로나민C의 광고는 병뚜껑을 여는 장면 부터 시작한다....
다음글
제품과 광고, 모두 혁신적인 LG 그램 17 2019-05-29
노트북을 사용하는 이유가 무엇일까? 어디서든 간편한 작업을 하기 위해서일 것이다. 그럼 노트북을 구매할 때 중요시되는 것은 뭐가 있을까? 디자인, 성능, A/S 등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들고 다니며 사용하는 만큼 휴대성이 가장 중요시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바로 이 점을 파악하고 LG에서 출시한 노트북이 그램이다. 그램은 기네스북에 오를 만큼 가벼움을 자랑하며 하얀색의 깔끔한 디자인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러한 그램이 최근 17인치의 노트북을 출시하였다. 그리고 ‘대화면으로 더 큰 세상을 열다’를 주제로 이 광고를 선보였다....

해외CF

국내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