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1 AD PORTAL - www.tvcf.co.kr

ADZINE

광고논평 광고논평 광고리뷰 제작후기
금융생활에 쎈 인증, KB모바일인증서
액티브 x, 수많은 팝업창, 반복되는 설치 오류… 오랜 시간동안 우리를 고통받게 했던 공인인증서. 이제 디지털 시대에 걸맞게 국민들이 더욱 간편하고 다양한 민간인증서를 사용할 수 있도록 공인인증서 제도가 폐지되고, 연말정산, 정부24 등 공공분야 전자서명 확대 도입을 위한 시범사업에 KB모바일인증서가 최종사업자로 선정되었습니다. 더 넓은 범위에서 간편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 KB국민은행은 더 많은 국민들이 KB모바일인증서의 간편한 인증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이번 광고를 기획하게 되었습니다.
금융생활에 강한 인증서
먼저 KB모바일인증서의 정체성부터 고민하기 시작했습니다. KB모바일인증서는공공분야 시범사업자 중 가장 높은 보안수준을 자랑하는 유일한 금융권 인증서로, 단순한 쇼핑이나 로그인 시 전자서명 기능만 제공하던 여타 인증서와는 달리, 국민은행 고객들이 실제 금융거래 시 내 금고를 지키는 열쇠처럼 믿고 사용하는 인증서였습니다. 간편인증서의 쓰임은 넓어졌지만, 금융거래시 가장 중요한 속성인 안전한 인증서라는 본질은 가지고 가야 할 중요한 자산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 점에 집중해 우리는 KB모바일인증서를 ‘금융생활에 강한 인증서’로 정의하게 되었습니다.
Simple, Speedy, Secure: SSS쎈 인증
다음은 소비자들의 고충을 살펴보았습니다. 모두 간편인증이라고 말하지만 이체한도 제한부터 수많은 보안매체까지… 실제 사용자들에게 간편인증은 생각보다 빠르고 간편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KB모바일인증서는 한번 설치하면 갱신이 필요없는 평생인증으로 Simple하며, 복잡한 비밀번호나 별도의 보안 매체없이 Face ID나 지문 등으로 Speedy하게 인증 및 송금할 수 있고, 게다가 큰 돈도 맘편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높은 수준의 보안을 자랑하는 Secure한 인증서였습니다. 소비자들이 기존에 지니고 있던 공인인증과 간편인증에 대한 고충을 모두 해결해주는 세상에 없던 초강력 ‘쎈’ 인증서. 우리는 이 점을 보다 직관적으로 어필하기위해 ‘쎈’의 쌍시옷을 KB모바일인증서의 강점인 Simple, Speedy, Secure의 3S를 적용하여 표현했습니다.
소중한 내 돈 쓰는 금융생활에 꼭 필요한 ‘쎈인증’을 강력하게 환기시키는 ‘쎈언니’, 제시
기존 시장의 판도를 뒤집고, 익숙함에 새로운 문제제기를 하는데 가장 적합한 모델은 누굴까요? 2020년은 Jessi의 해라고 할 정도로 여러 방송을 통해 그녀의 새로운 면모와 진가가 돋보였던 한 해였습니다. 특정 팬층이 아닌 국민적 사랑을 받게 된 Jessi의 여러가지 매력 중 특히나 우리가 주목했던 점은 불합리함을 참지 못하고, 주변 눈치를 보지 않고 통쾌하게 할 말을 다 하는 ‘쎈 언니’ 캐릭터였습니다.
가뜩이나 소비자들이 어려워하는 금융에 다소 체감하기 어려운 인증서의 차별점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보다 소비자 워드화된 메시지를 고심하던 차, KB모바일인증서가 가진 강점에 그녀의 본캐인 ‘쎈 언니’로부터 영감을 받아 ‘금융생활에 쎈인증’이라는 컨셉이 탄생하게 되었고, 답답하고, 불편하고, 불안한 내 돈 쓰는 금융생활에 새로운 인증서 선택의 기준점을 강력하게 환기시키는 크리에이티브를 선보일 수 있었습니다.
이번 연말정산을 시작으로 공공기관에서도 시범사업자로 선정된 민간인증서를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 지금까지는 무의식적으로, 어쩔 수 없이 사용했던 인증서지만, 더욱 넓은 범위에서 필요와 선택에 의해 사용할 수 있게 된 지금, 나의 소중한 금융에서 일상까지 안전하고 간편하게 누리고 싶다면 이번 연말정산부터 KB모바일인증서를 시작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해당 기사 CF 상세정보 보기


이전글
2021 정관장 설 캠페인 - “새해에는 모두 제자리로 돌아갈 수 있길” 2021-01-19
새해, 정관장이 꿈꾸는 풍경 모든 것이 제자리로 돌아오는 풍경 가끔 노래를 듣다 보면 이런 순간이 옵니다. 노래의 가삿말과 멜로디가 지금의 내 마음과 같아서 가슴이 ‘쿵` 하고 울리는 순간 우리에겐 이 노래가 그랬습니다. 시인과 촌장의 ‘풍경’ “세상 풍경 중에서 제일 아름다운 풍경 모든 것들이 제자리로 돌아오는 풍경” 소박한 멜로디에 두 줄의 가사가 반복될 뿐인데도 그 어떤 말과 구호보다 훨씬 더 힘이 되는 것 같았습니다. 2020년의 시간을 보낸 누구라도 아마 같은 마음일 겁니다. 새해의 시작, 설을 맞아 이 노래처럼 따스한 위안이 되는 광고를 만들고 싶었습니다. 아이디어는 간단합니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우리가족 모두가 원래의 제자리로 건강하게 돌아가는 모습을 담는 것입니다. 발레를 배우던 딸은 ...
다음글
한국공항공사가 전하는 마음 방역 `당신을 대한민국 일상으로` 2020-10-11
‘테스형! 세상이 왜 이래~’ 지난 추석에 화제가 되었던 신곡의 한 소절입니다. 소크라테스에게 이 세상이 왜 이러냐고 묻는 가사의 내용이 코로나 19에 지친 우리들의 마음을 잘 표현해주고 있습니다. 국내에 코로나 19 첫 확진자가 나오고 벌써 8개월이 지났습니다. 장기전이 되어 일상 깊게 영향을 미칠지 상상도 못 했습니다. 마스크가 없던 작년 가을, 비행기 타고 떠났던 여행, 지방에 있던 가족과 자유롭게 왕래했던 일상이 멈춰버렸습니다. 그 어느 때보다 마음을 다스리고 위로가 필요할 때, 한국공항공사의 이번 브랜드 영상에서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는 무엇인지 제작 후기에 담아보았습니다. 한국공항공사 14개의 공항은 국제선(김포, 김해, 제주, 대구, 청주, 양양, 무안)과 국내선(광주, 울산, 여수, 사천, 포항, 군산, 원주)...

국내CF

해외CF

국내프린트